- 시편129(130) 가톨릭 기도서

  • 시편 129

    ○ 깊은 구렁 속에서 주님께 부르짖사오니
        주님, 제 소리를 들어주소서.
    ● 제가 비는 소리를 귀여겨들으소서.
    ○ 주님께서 죄악을 헤아리신다면
        주님, 감당할 자 누구이리까.
    ● 오히려 용서하심이 주님께 있사와
        더 더욱 당신을 섬기라 하시나이다.
    ○ 제 영혼이 주님을 기다리오며
        당신의 말씀을 기다리나이다.
    ● 파수꾼이 새벽을 기다리기보다
        제 영혼이 주님을 더 기다리나이다.
    ○ 파수꾼이 새벽을 기다리기보다
        이스라엘이 주님을 더 기다리나이다.
    ● 주님께는 자비가 있사옵고
        풍요로운 구속이 있음이오니
    ○ 당신께서는 그 모든 죄악에서
        이스라엘을 구속하시리이다.
    ╋ 주님, 세상을 떠난 모든 이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 영원한 빛을 그들에게 비추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