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구-당진시, ‘김대건 탄생 200주년’ 업무협약

(가톨릭신문)

대전교구(교구장 유흥식 주교)와 충남 당진시(시장 김홍장)는 3월 13일 오전 11시 당진시청 해나루홀에서 ‘성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대전교구장 유흥식 주교와 김홍장 당진시장을 비롯해 대전교구와 당진시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업무협약으로 성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기념하는 2021년 8월 솔뫼성지 일원에서 다양한 국제 행사들을 추진함으로써 솔뫼성지의 세계적 명소화를 도모하기로 했다. 대전교구와 당진시는 이를 위해 공동으로 추진위원회를 구성한다. 또한 당진시는 적극적인 행정 및 재정적 지원을 통해 원활한 기념행사 추진이 가능하도록 협조할 예정이다.

양측은 특히 성 김대건 신부가 2021년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 만큼 유네스코 이념에 부합한 지속 가능한 발전 모델을 제시하고, 사회 공익적 가치를 우선시하는 공익행사를 발굴, 추진할 예정이다.


박영호 기자 young@catimes.kr